체질개선
체질이란?
태양인
태음인
소양인
소음인

한방정보

부야칼럼

우리가 꼭 알아야 할 건강상식이나 알아두면 좋은 건강상식을 모아놓았습니다.
부야 한의원은 고객님들이 항상 건강하시기를 바랍니다.

여성들에게 너무나 호발하는 방광염에 대하여
한의원 @ 2020.10.31 17:04:47

 

여성의 요도는 길이가 짧고 질과 가까이 위치하는데, 질에는 항상 정상적으로도 세균이 있으므로 방광염이 잘 생기게 된다.

성교 후 병균이 옮는 성병 외의 질병 중에 병균과 관계없이 물리적 자극 때문에 생기는 방광염이 가끔 문제가 된다.. 특히 자극에 적응이 되어 있지 않은 여성에게 주로 많이 발생하며 성교로 인한 갑작스러운 자극으로 인해 외음부와 요도에 부종을 초래하고 소변 배출을 어렵게 하여 방광염이 발생하게 된다.

요도가 부으면 방광에 있던 소변이 잘 나가지 않고 소변을 본 후에도 일부가 남아 있게 되고 거기에 염증이 잘 생기게 된다. 여성은 요도가 짧기 때문에 질에 있는 세균이 잘 들어가서 평소에도 방광염이 잘 생기는데 성교로 더 잘 들어가게 된다.

그러므로 신혼 초에 남성은 이런 사실을 잘 인지해야 하는데, 그렇지 않고 방광염이 있는데 계속 자극을 주면 병이 더 심해지고 결국 병원 신세를 지거나 약을 써야 낫게 되는 것이다.
 

모든 염증이 그렇듯이 병균이 방광으로 들어가거나 방광 자극으로 생기게 된다. 자극은 물리적인 것도 있고 화학적인 것도 있다.  심리적인 스트레스도 상당히 영향을 끼친다. 성교는 병균을 들어오게 할 수 있으면서 자극으로 작용하기 때문에 중요한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피곤하거나 스트레스. 병으로 몸의 저항력이 떨어질 때 잘 생긴다.

 

방광에 염증이 생긴 것으로 신장염 등 다른 곳에 염증이 없다면 열이 나는 등 전신 증상이 없는 것이 보통이다.

증상은 방광 내벽의 자극과 손상 때문에 생기는데 소변볼 때 아픈 배뇨통, 소변을 봤는데도 본 것 같지 않아서 조금씩 자주 보는 핍뇨 및 빈뇨, 소변이 급하게 마렵지만 잘 나오지 않거나 조금만 나오는 증상, 방광이 있는 하복부에 약한 통증 내지는 불쾌감 등이 있다.

 

방광염의 증상은 고농도의 항생제 투여시 며칠 내로 사라지나 항생제 부작용이 심하며 지속적으로 재발하기 때문에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는 것이 우선이며 한의학으로서 가능한 부분이다.  방광염은 하초의 음허증상으로 보며 불면과 부종 등 많은 재반증상들을 동반하기 마련이나 이러한 연결고리를 놓치는 경우가 많다. 

 

우리 한의원에서는 자궁. 방광, 콩팥의 하초를 보하여 만성 방광염으로부터 해방될 수 있는 한약을 통한 치료를 하고 있으니 만성 방광염으로 고생하시는 환자분들께서는 내원을 권유드린다. 

이 페이지를 나의 SNS로 보내기
공유
진료안내
매주 수요일은 휴진입니다. 일요일은 청도점만 진료합니다.
전화문의
청도 054) 370-5800
대구 053) 792-7388
부야 청도점 진료시간
평일, 일요,공휴일 : 09시~17시
화요일 : 09시~17시